한편 이날 터키 중앙은행은 통화정책위원회를 열어 기준금리를 17.75%에서 24%로 625bps(6.25%포인트)나 대폭 인상했다. 중앙은행은 금융시장의 일반적인 예상을 뛰어넘는 강력한 통화 수축 기조를 택하며, 환율 방어와 물가관리 의지를 천명했다. 앞서 이날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은 리라화 불안정을 차단할 추가 대책이 나올 것이라고 예고했다. ‘추가 대책’으로는 외환 잔고를 리라로 강제 환전하는 방안까지 시장에서 거론된다. 블룸버그통신은 강제 환전안이 실제로 시행된다면 터키경제에 지각변동을 불러오고, 심각한 불황을 초래할 수 있다는 시장의 우려를 전했다.

진주출장샵 -[카톡:ym85] 이런 가운데 양주콜걸 13일 밤 터키 제1야당 ‘공화인민당'(CHP) 소속 감제 타시츠에르 의원은 문제의 항공기가 카타르 군주의 선물이 아니라 터키 대통령실이 구입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타시츠에르 의원은 자신의 트위터 계정에 “카타르 왕실로부터 매각 의뢰를 창원출장업소 받은 스위스 업체를 직접 접촉해 물었더니 매물로 나온 카타르 왕실의 보잉 747-8 울산출장업소 fast sildenafil citrate new york. 기종이 팔렸다는 답변을 받았다”는 김포출장아가씨 글을 올렸다. 그는 “그 회사가 팔았다는데, 왜 (에르도안) 지지자들은 선물이라고 하나?”라고 썼다. 실제로 카타르 군주의 선물 보도가 나기 전 카타르 왕실의 ‘수술실 딸린’ 호화 전용기가 매물로 나왔다는 내용이 각국 언론에 진주오피걸 보도되기도 했다. 당시 매물에 붙은 가격은 5억파운드, 약 7천400억원이다. 지난달 외신에 실린 전용기 내부 사진은 이날 터키 매체가 보도한 것과 동일하다. 소셜미디어에는 “에르도안 대통령이 호화 전용기를 또 하나 구입한 게 틀림없다”, “이런 경제 상황에서 저런 사치를 누리다니”, “하늘의 궁전”, “오스만 왕조가 되려는 열망”이라는 글이 통영오피걸 이어졌다.

Comments are closed.